관리 메뉴

지식을 연주하는 사람

Why every leader should care about digitization and disruptive innovation 본문

Ph.D Course/Articles

Why every leader should care about digitization and disruptive innovation

지식 연주가 Knowledge Designer 2014.08.10 07:07

Interview| McKinsey Global Institute

 

Why every leader should care about digitization and disruptive innovation

리더들이 디지털화와 파괴적 혁신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January 2014


http://www.mckinsey.com/insights/business_technology/why_every_leader_should_care_about_digitization_and_disruptive_innovation


Digitization, automation, and other advances are transforming industries, labor markets, and the global economy. The disruptive impact of technology is the topic of a McKinsey-hosted discussion among business leaders, policy makers, and researchers at the 2014 meeting of the World Economic Forum, in Davos, Switzerland. In a video located at http://bit.ly/LH6gcS, two session participants preview the critical issues that will be discussed, including the impact of digitization and automation on labor markets and how companies can adapt in a world of rapid technological change.


디지털화와 자동화는 2014 다보스 포럼에서 맥킨지의 주요 의제였다.

 

MIT’s Andrew McAfee and McKinsey’s James Manyika discuss how executives and policy makers can respond.


이 인터뷰는 MIT 앤드류 맥아피와 McKinsey 제임스 만이카가 토론한 내용이다.

 

Disruption everywhere

파괴는 어디에나 있다.


James Manyika: The reason disruptive technologies are very important to all leaderswhether they’re CEOs or policy makersis because, for the first time, we have technology affecting every single sector of the economy. Retail, financial services, shipping, manufacturing, and even agriculture, now use technology to drive much of what they do.


파괴적 기술이 리더들에게 중요한 이유는 소매, 금융 서비스, 운송, 제조, 심지어 농업에까지 산업전반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Andrew McAfee: While we are familiar with digitized text, digitized audio, and digital video, lots of other information is being digitized. Our social interactions are being digitized, by different social networks and social media. The attributes of the physical world are being digitized, by sensors that we have for pressure, temperature, force, stress, and strain. Our whereabouts are being digitized, thanks to GPS systems and smartphones.


우리는 디지털화된 텍스트나 비디오 또는 정보에 익숙하다. 우리의 사회적 인터랙션 역시 소셜 네트워크소셜 미디어에 의해 디지털화되고 있다는 것에 주목해야 한다. 실제 세계도 압력, 온도, 힘 등을 측정하는 센서에 의해 디지털화되고 있다. GPS 와 스마트폰 덕분에 우리의 발자취도 모두 디지털화된다.


The employment challenge

고용환경의 변화


Andrew McAfee: The good news is that the variety and volume and quality of things that we’ll be able to consume will go up, and the prices will go down. The challenge comes from the fact that if technology is going to race ahead, it could leave a lot of people behind who offer their labor to the economy. This is a challenge for our generation.


제품의 다양성과 품질 등이 올라가고 가격이 하락한다는 측면에서는 긍정적이지만, 기술의 발전이 가져올 현실에 우리는 직면할 것이다. 그건 바로 많은 사람들이 일자리를 잃게 된다는 것이다. 이것이 바로 우리 세대가 직면한 도전이다.

 

In the short term, economic growth is absolutely the best way to get the hiring engine happening.  However over the longer term, we can’t rely exclusively on economic growth alone to solve all of our employment problems.  The robots, the androids, the artificial intelligence can’t do everyone’s job yet by a long shot. But over the longer term, enterprises may grow and thrive and not need nearly as much labor as they’ve needed historically.


단기적으로 경제성장이 고용효과를 가져오는 최고의 방법이 있겠지만, 장기적으로는 우리의 고용 문제 해결을 위해 경제성장에만 전적으로 기댈 수는 없다. 로봇과 안드로이드, 그리고 인공지능이 아직 모든 사람의 직업을 대체할 수는 없지만 결국에 시스템적으로 성장하게 되면서 이전에 필요로 했던 만큼의 사람에 대한 고용이 이상 필요 없게 것이다.

 

James Manyika: It is interesting to note that Uber and similar services are making it possible for people who have cars to turn them into a potential income-generating opportunity. Airbnb enables people to their assets, like their houses or their flats, as ways to generate income. Income-generation opportunities will impact full-time employment problems.


우버 또는 비슷한 서비스들은 차량을 보유한 사람들이 잠재적 수익이 가능하도록 기회를 것이고, 에어비앤비는 집과 같은 자산을 가진 사람들이 우버와 같은 방식으로 수익을 만들도록 것이다. 이러한 방식의 수익창출기회는 풀타임 근로자에 대한 문제를 야기시킬 것이 분명하다.


Claiming the prize


기여에 대한 모호함


Andrew McAfee: One very big change is our access via technology, networks, and very powerful devices to a worldwide body of knowledge and talent and skill.


우리에게 매우 변화는 기술과 네트워크 그리고 다양한 디바이스들을 통해서 광범위하게 지식과 재능 그리고 기술에 접근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When you can articulate the problem you’re working on or the challenge or the thing you want help with, and float it up so that the world’s community of innovators and problem solvers can work on it, you get very good results. You get them quickly and you get them from unexpected quarters. Thinking that all the expertise that you need is in-house or that you know where to go to go get the expertise or the help for the big challenge that you’re working on—that’s a really dangerous assumption.


여러분들은 작업중인 문제나 도전들에 있어서 쉽게 도움이나 해법을 얻을 있는데, 이는 전세계적인 혁신가, 문제 해결가 등의 커뮤니티 덕분이다. 이러한 도움들을 전혀 예기치 않은 곳에서 아주 빠르게 얻을 있다. 어딘가 소속되어 있거나 어디론가 가서 얻을 있는 전문적 지식들을 매우 쉽게 얻을 있다는 것은 다른 측면에서 본다면 매우 위험한 가정이다.

 

James Manyika: We know that the Internet has created huge benefits for us as consumers, as we can now search, find, discover, and consume a lot more things. But most of those things are things none of us pay for. The revenue captured by companies is a fraction of the economic surplus that’s come to us as consumers.


우리는 인터넷이 가져온 많은 혜택들을 알고 있다. 우리는 지금 소비의 주체로서 검색하고, 발견하고 많은 것을 소비할 있다. 그러나 그것들 대부분에 대해 우리는 대가를 지불하지 않는다. 이러한 혜택들은 기업들이 만들어낸 경제적 산출물의 일부로서 소비자인 우리에게 것이다.

 

There are three interesting claims to the economic potential coming out of these technologies. One portion is going to consumers as things that they pay nothing for or very little for.  A portion is going to be surplus that will move from one sector to another. The third claim is the revenues ultimately captured by any one company. This is a very interesting challenge for businesses around business models.


이러한 기술들로 인해 발생하는 경제적 가치에 대한 가지 흥미로운 주장이 있다. 하나는 소비자들은 아무것도 지불하지 않거나 거의 지불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번째는 이러한 잉여적 이득이 하나의 섹터에서 다른 섹터로 옮겨갈 것이라는 것이다. 마지막 번째는 이러한 수익들이 궁극적으로는 하나의 기업에 의해 만들어질 것이라는 거다. 이것들은 비즈니스 모델과 관련된 비즈니스에서 매우 흥미로운 사항들이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